뽐뿌

뉴스
  •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경제뉴스
  • 사회/문화뉴스
  • 라이프/여행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방송/연예

'뭉찬' 안정환X이영표, 14년 만에 그라운드에서 다시 만난다
뽐뿌뉴스 2020-10-18 14:17 | 조회 : 128 / 추천 : 0
newhub_2020101801000885300062511.jpg (131.6 KB)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안정환과 이영표가 14년 만에 그라운드에서 다시 만난다.

18일 방송될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감독 안정환이 이끌고 있는 ‘어쩌다FC’와 이영표의 축구단이 감독의 명예를 걸고 진검승부를 펼친다.
은퇴 후 처음으로 필드 위에 마주 선 두 사람은 ‘뭉쳐야 찬다’ 사상 첫 감독 방어전을 펼치게 된다.
뛰어난 볼 컨트롤은 물론 신속 정확한 패스 플레이, 감각적이고 정확한 헤더로 최고의 테크니션을 자랑하는 판타지스타 안정환과 철통 수비는 기본, 독보적인 개인기까지 겸비한 완벽 드리블에 정확도 높은 크로스까지 갖춘 부동의 좌측 풀백 이영표가 맞붙게 되어 더욱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는 것.
공격수였던 안정환과 수비수였던 이영표, 성격만큼이나 다른 경기 성향을 가진 두 사람이 감독으로서 어떠한 용병술로 창과 방패의 대결을 선보일지 궁금증을 안긴다.
이날 현장에서 ‘어쩌다FC’와 이영표 축구단은 몸풀기부터 극명한 분위기 차이를 보이며 두 감독이 가진 정 반대의 성향이 엿보였다고. 또한 이영표가 직접 선수로 출격한다는 소식을 듣고 안정환 역시 ‘어쩌다FC’를 지키기 위해 직접 출전을 결심, 2002년 한일 월드컵의 향수를 불러일으킬 역사적인 경기가 성사될 예정이다.

특히 안정환은 “영표는 내가 왼발만 써도 이긴다”며 의기양양해 했고, 이영표 역시 안정환이 투입되자 “정환이 형 그냥 둬, 내가 막을게”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는 후문이다.

‘뭉쳐야 찬다’는 18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JTBC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신고


공지사항 링크모음 PC버전 절약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PPOMPPU Corp.